즐겨찾기+  날짜 : 2020-04-02 오전 03:34:17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검색
속보
뉴스 > 스포츠

메이저리그, 코로나19 여파로 100경기로 축소 검토


홈페이지 관리자 기자 / fdasf입력 : 2020년 03월 26일
미국 메이저리그(MLB)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 19) 여파로 100경기로 축소될 가능성이 나왔다.
미국 USA투데이는 “올해 코로나 19로 개막전이 연기된 메이저리그가 개막 날짜를 최종 조율하고 있다”고 보도했다.
매체에 따르면 시즌 개막은 5월 중순 이후가 될 전망이며, 162경기를 전부 소화하기가 사실상 불가능해 10월말까지 100경기를 치를 것으로 전망된다.
만약 11월에 야구를 하게 된다면 추운 곳을 피해 따뜻한 곳에서 중립 경기를 치르는 것도 검토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미국은 현재 6만명이 넘는 코로나 19 확진자가 나와 비상사태를 선포했다.
뉴시스


홈페이지 관리자 기자 / fdasf입력 : 2020년 03월 26일
- Copyrights ⓒ경안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포토뉴스
상호: 경안일보 / 사업자등록번호: 508-81-29913 / 주소: 경상북도 안동시 용상동 1436-5
발행인 : 강병주 / 편집인 : 반병목 / mail: ga7799@naver.com / Tel: 054-823-9200 / Fax : 054-822-7799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아00170 / 등록일 2011년 2월 9일 / 청소년보호책임자 : 강선희
Copyrightⓒ경안일보.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