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날짜 : 2020-06-01 오전 03:34:25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검색
속보
뉴스 > 문화·라이프

영남대의료원, 개원 41주년 기념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힐링 음악회 성료


손중모 기자 / 입력 : 2020년 05월 22일
↑↑ 사진=22일 오후 권역 호흡기 전문질환센터 1층 로비에서 공연 중인 모습
[경안일보=손중모기자] 영남대의료원(의료원장 김태년)이 22일 권역 호흡기 전문질환센터 1층 로비에서 개최한 개원 41주년 기념 및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힐링 음악회를 성료했다고 밝혔다.
연주에는 코로나19 환자 치료를 위해 헌신하는 의료진을 위한 연주회를 개최해 큰 감동을 선사한 바 있는 원형준 바이올리니스트와 서수민 첼리스트가 참여했다.
특히 이번 음악회는 코로나19로 인해 인스타그램 라이브 방송을 통해 공연 실황이 중계되었으며, 실제 공연이 이뤄지는 장소에는 객석을 앞뒤 좌우 2m 이상 간격으로 배치해 생활 속 거리두기를 철저하게 지키는 모습을 보였다.
이날 공연이 진행되는 동안 영남대의료원 인스타그램 라이브 방송에는 130명이 넘는 인원이 접속해 아름다운 선율에 갈채와 감탄을 보냈다
바쁘게 공연 장소를 지나가던 의료진들도 발걸음을 멈추고 잠시나마 클래식 연주를 감상하는 모습을 보였다.
뿐만 아니라 많은 환자와 보호자가 음악회 감상을 위해 이동할 필요 없이 병실에서 연주를 감상하며 코로나19 이후로 오랜만에 병원 곳곳에서 음악이 흘러나오는 진풍경이 벌어졌다.
김태년 의료원장은 “우리 의료원은 코로나19 발생 이전에는 매월 2~3회 이상 심신이 지친 환자와 보호자를 위한 행복한 로비 음악회를 개최해왔으나, 코로나19 지역 확산 추세가 거세지면서 몇 달 동안 모든 음악회 개최를 취소했다”며“오랜만에 병원 곳곳에 치유의 음악이 울려 퍼져 코로나19로 지친 환자, 보호자 특히 교직원에게 위로가 되는 시간이었다”고 말했다.
한편, 원형준 바이올리니스트와 서수민 첼리스트는 지난 3월 코로나19 확진 환자가 치료받고 있는 명지병원의 음압격리병동에서 환자와 의료진을 위한 특별 공연을 기획하고, 4월에는 대구1생활치료센터에서 코로나19 격리 환자를 위한 치유 음악회를 개최해 깊은 울림을 전했다.
손중모 기자 jmson220@gailbo.com


손중모 기자 / 입력 : 2020년 05월 22일
- Copyrights ⓒ경안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포토뉴스
오피니언
상호: 경안일보 / 사업자등록번호: 508-81-29913 / 주소: 경상북도 안동시 용상동 1436-5
발행인 : 강병주 / 편집인 : 반병목 / mail: ga7799@naver.com / Tel: 054-823-9200 / Fax : 054-822-7799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아00170 / 등록일 2011년 2월 9일 / 청소년보호책임자 : 강선희
Copyrightⓒ경안일보.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