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날짜 : 2020-10-20 오후 10:44:48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검색
속보
뉴스 > 경제

홍남기, WB 개발위원회 참석…˝코로나 위기 경제 내실 기회 삼아야˝

16일 비대면 화상회의로 진행…S.D.G 3대 과제 소개
WBG 저소득국 백신 구입 120억 불 지원 결정 환영

경안일보 기자 / 입력 : 2020년 10월 18일
↑↑ 사진-뉴시스
[경안일보=온라인 뉴스팀] 홍남기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은 16일(한국시간) 화상으로 개최된 세계은행(WB) 개발위원회에 참석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위기를 기회 삼아 경제에 내실을 기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17일 기재부에 따르면 홍 부총리는 코로나19로 인해 비대면 방식으로 진행된 이번 회의에서 코로나19 위기를 보다 내실 있는 경제로 전환하는 기회로 삼을 것을 제안했다.
이를 위한 3대 과제로 사회안전망(Sosial Safety Nets), 디지털(Digital), 그린(Green)을 소개했다.
홍 부총리가 언급한 사회안전망은 포용적 경제 구축을 위해 양질의 일자리와 사람에 대한 투자이다.
디지털은 비대면 산업의 중요성이 커지고 있는 만큼, 디지털화를 통해 새로운 부가가치 창출이 가능하다.
그린은 인프라 및 사회기반시설(SOC)의 녹색전환, 친환경산업 혁신 등을 통해 건강하고 질 높은 성장을 추구한다.
한국은 2025년까지 사회안전망 강화와 디지털 뉴딜, 그린 뉴딜 분야에 1400억 달러를 투자해 국제사회의 지속가능개발목표 달성을 위한 노력에 동참할 계획이라고 설명했다.
데이비드 말패스 세계은행그룹 총재와 크리스탈리나 게오르기에바 국제통화기금(IMF) 총재는 홍 부총리가 제시한 세 가지 과제에 대해 적극 공감하며 국제기구들도 이에 부합하는 노력을 지속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번 회의에서는 '세계은행그룹(WBG)의 저소득국 코로나19 대응 지원 경과'와 '저소득국 채무상환유예(DSSI)' 안건에 대해 논의했다.
홍 부총리는 G20(주요 20개국) 국제금융체제 워킹그룹 의장국으로서, 저소득국 DSSI 연장 및 채무재조정 합의에 대해 이사국들, WB, IMF에 감사 의사를 표명했다.
홍 부총리는 "가시적 성과 달성을 위해 상업은행과 국책은행을 막론하고, 모든 공적 채권자들의 동등한 참여가 이루어질 수 있도록 이사국들이 협조해달라"고 당부했다.
이사국들은 WBG이 코로나19 발발 이후 보여준 신속하고 과감한 대응을 높게 평가하고, 저소득국 백신 구입에 120억 달러를 지원키로 한 결정을 환영했다.
또 코로나19는 보건뿐 아니라 경제적·사회적으로도 큰 위기라는데 인식을 같이 했다. 향후 지속적이고 추가적인 지원을 위한 재원 마련의 중요성을 강조했다
이와 함께 저소득국 채무상환유예(DSSI)와 관련해서도 차질 없는 이행과 모든 채권국들의 동등한 참여가 중요하다는데 많은 이사국들이 동조했다.
채무곤경을 겪고 있는 일부 저소득국들에 대해서는 채무유예를 넘어서는 추가적인 자금 지원이 필요하다는 점에도 인식을 공유했다.
한편, 개발위원회는 WB의 개발의제를 논의하는 자문기구로 25개 이사국 대표로 구성되며 매년 4월과 10월에 열린다.
코로나19가 지속중인 상황을 감안해 지난 4월에 이어 이번 회의도 대면이 아닌 화상회의 형태로 개최됐다.
뉴시스


경안일보 기자 / 입력 : 2020년 10월 18일
- Copyrights ⓒ경안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포토뉴스
오피니언
상호: 경안일보 / 사업자등록번호: 508-81-29913 / 주소: 경상북도 안동시 경동로 829
발행인·편집인 : 권영석 / mail: ga7799@naver.com / Tel: 054-823-9200 / Fax : 054-822-7799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아00170 / 등록일 2011년 2월 9일 / 청소년보호책임자 : 강선희
Copyrightⓒ경안일보.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