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날짜 : 2019-10-21 오후 07:06:34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검색
속보
뉴스 > 경제

해외 온라인 소비자, 화장품·향수 등 K뷰티 가장 선호


경안일보 기자 / 입력 : 2019년 10월 10일
↑↑ 뉴시스
[경안일보=온라인 뉴스팀] 온라인으로 한국 상품을 구입하는 해외 소비자들은 한국 제품의 강점으로 '품질'과 '명성'을 꼽았다. 가장 사고 싶은 상품은 화장품, 향수 등 K-뷰티 제품이었다.
한국무역협회가 지난 상반기 협회가 운영하는 해외직판 플랫폼 케이몰24(Kmall24)를 이용한 미국, 중국, 유럽 등 해외 소비자 460명을 대상으로 조사한 결과다.
9일 보고서에 따르면 한국 제품의 강점으로 '품질'(32%)과 '명성'(23%)을 가장 많이 지목했다. 반면 '가격 경쟁력'을 꼽은 응답자는 8%에 불과했다.
5점 척도의 항목별 평가에서도 '디자인'과 '품질'이 각각 4.41점과 4.35점으로 가장 높은 점수를 받았다. 해외구매 특성상 '사후관리'와 '배송'은 3.9점과 3.83점으로 다소 낮았다.
한국에서 가장 구매하고 싶은 상품으로는 화장품, 향수 등 뷰티제품’(26%)을 꼽았다. 앨범·DVD 등 K-Pop 관련 제품(24%)과 식음료(16%)가 뒤를 이었다.
해외 소비자들은 주로 드라마, 뮤직비디오 등 문화콘텐츠(62%)를 통해 처음으로 한국 제품을 접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제품 정보를 검색할 때는 사회관계망서비스(SNS) 게시글(56%), 유튜브 등 영상(21%), 온라인 쇼핑몰의 평점 및 후기(9%)를 활용하는 소비자가 86%에 달했따. 판매자 정보보다 실제 사용자의 후기와 정보를 더 신뢰하는 셈이다.
유승진 무역협회 온라인마케팅실 과장은 "한국의 브랜드 이미지를 활용한 한류 마케팅과 함께 후기 작성 및 공유 이벤트 등을 통해 참여를 유도하는 전략이 해외 직구족을 유인하는데 효과적"이라고 말했다.
뉴시스


경안일보 기자 / 입력 : 2019년 10월 10일
- Copyrights ⓒ경안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포토뉴스
상호: 경안일보 / 사업자등록번호: 508-81-29913 / 주소: 경상북도 안동시 용상동 1436-5
발행인 : 강병주 / 편집인 : 반병목 / mail: ga7799@naver.com / Tel: 054-823-9200 / Fax : 054-822-7799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아00170 / 등록일 2011년 2월 9일 / 청소년보호책임자 : 강선희
Copyrightⓒ경안일보.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