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날짜 : 2019-01-21 오후 02:22:53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검색통합검색
속보
뉴스 > 경제

“승풍파랑으로 경제난관 헤쳐나가자”

포스코, 시무식갖고 새해 힘찬 출발 다짐
경안일보 기자 / 입력 : 2019년 01월 02일
포스코 최정우 회장이 ‘원대한 뜻을 이루기 위해 바람을 타고 물결을 헤쳐간다’라는 의미의‘승풍파랑(乘風破浪)’을 새해 경영화두로 제시했다.
선진국과 신흥국의 동반 경기하락 및 글로벌 무역전쟁의 어려움을 슬기롭게 헤쳐나가는 각오를 다지기 위해서다.
포스코는 2일 서울 포스코센터에서 시무식을 열고 새해 힘찬 출발을 다짐했다. 최정우 회장을 비롯한 그룹사 임직원, 노동조합 및 노경협의회 대표, 협력사, 공급사 대표 등 230여 명이 참석했다.
최정우 회장은 “지난해 글로벌 무역전쟁과 내수경기 침체, 노사환경 변화 등의 여러 어려움 속에서도 임직원의 단합된 힘과 노력으로 7년 만에 최대 실적을 달성했다”라며 “올 한해 경제 상황은 선진국과 신흥국의 동반 경기 하락이 전망돼 불확실성이 높아질 것으로 예상된다”라고 말했다.
최 회장은 또 이와 관련 지난 11월 새로운 경영이념 ‘더불어 함께 발전하는 기업시민’을 기반으로 도출한 ‘100대 개혁과제’ 실행에 전념할 것을 강조했다.
우선 철강사업은 수요 정체와 가격하락 기조에 대응하기 위해 프리미엄 제품판매 확대와 끊임 없는 원가절감을 통한 수익성 강화에 주력해 줄 것을 당부했다. 이와 함께 생산현장에선 안전이 회사가 추구하는 최고의 가치라는 사실을 명심하고 ‘안전해서 행복한 삶의 터전’을 함께 만들자라고 역설했다. 또 비철강사업은 그룹사별 사업모델 개혁과 특화사업을 집중 육성함으로써 그룹의 수익성 제고에 기여하고, 최근 확립한 신사업 추진체계를 통해 미래사업을 더욱 다양하게 발굴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를 위해 그룹 핵심사업으로 육성중인 이차전지소재 사업을 빠른 시일 내에 세계 최고 수준의 회사로 도약할 수 있도록 설비투자, 기술개발, 제품개발, 고객 다양화에 총력을 다해 줄 것을 주문했다.
오석평 기자 ga7799@gailbo.com


경안일보 기자 / 입력 : 2019년 01월 02일
- Copyrights ⓒ경안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포토뉴스
상호: 경안일보 / 사업자등록번호: 508-81-29913 / 주소: 경상북도 안동시 용상동 1436-5
발행인 : 강병주 / 편집인 : 반병목 / mail: ga7799@naver.com / Tel: 054-823-9200 / Fax : 054-822-7799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아00170 / 등록일 2011년 2월 9일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승일
Copyrightⓒ경안일보.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