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날짜 : 2020-03-30 오전 04:08:46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검색
속보
뉴스 > 사회

군위군도 신천지에 뚫렸다…2명 코로나19 확진 판정


장재석 기자 / 입력 : 2020년 02월 22일
↑↑ 사진=군위군청 전경
[경안일보=장재석 기자] 경북 군위군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가 첫 발생했다.
22일 군에 따르면 A(43)씨와 그의 부친 B(71)씨 등 2명이 군위군보건소 검사에서 코로나19 양성 판정을 받았다.
A씨는 대구에 거주하는 아내가 신천지 교인임을 고려해 지난 21일부터 자가격리하던 중 군위군보건소 선별진료소 검사에서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A씨와 함께 살고 있는 아버지 B씨도 지난 21일부터 자가격리 중 이날 확진자로 판명됐다.
산불감시원인 A씨는 아버지 B씨와 어머니, 자녀 2명과 함께 군위 산성면에서 생활하고 있다.
지난 14일 대구에 있는 아내 집에 자녀 2명을 보냈다가 16일 군위군으로 다시 데려왔다.
군위군은 A씨 가족을 비롯해 A씨와 접촉 가능성이 높은 산불감시원 및 관계 공무원 등을 격리 조치했다.
장재석 기자 ga7799@gailbo.com


장재석 기자 / 입력 : 2020년 02월 22일
- Copyrights ⓒ경안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포토뉴스
상호: 경안일보 / 사업자등록번호: 508-81-29913 / 주소: 경상북도 안동시 용상동 1436-5
발행인 : 강병주 / 편집인 : 반병목 / mail: ga7799@naver.com / Tel: 054-823-9200 / Fax : 054-822-7799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아00170 / 등록일 2011년 2월 9일 / 청소년보호책임자 : 강선희
Copyrightⓒ경안일보.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