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날짜 : 2020-08-07 오후 04:35:50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검색
속보
뉴스 > 사회

“설 명절 가족나들이는 아름다운 경북 산림으로~”

“힐링과 재충전에 최고” 연휴때 마다 휴양림 인기↑
숲길 만족도 높고 명산 즐비… 道, “안전점검에 최선”

김구동 기자 / 입력 : 2020년 01월 16일
↑↑ 산림휴양시설 중 하나인 안동호반 자연휴양림 선성수상길
[경안일보=김구동 기자] 가족단위의 여가문화 트랜드가 확산되고 있는 가운데 경북도가 올 설 명절 연휴기간 가족나들이를 통해 스트레스를 해소하고 힐링을 통해 그동안 지친 몸과 마음을 재충전 할 수 있는 도내 자연휴양림을 추천했다.
바쁜 도심속에서 생활하다 오랜만에 고향을 찾는 귀성객들이 명절 연휴 기간중에 가족들과 함께 자연휴양림, 수목원, 숲체험원 등에서 숲이 주는 자연의 선물인 힐링의 재충전을 통해 가족간의 화합을 다질 수 있어 설 연휴를 뜻깊게 보낼 수 있는 한 방법이다.
경북 도내에는 동양최대 규모의 국립백두대간수목원(봉화)이 위치하며 국립산림치유원(영주·예천), 국립숲체험원(칠곡·청도)이 조성돼 있고, 산림청이 선정한 숲길 만족도 전국 1, 2위로 ‘문경 선유동천나들이길’과 ‘울진 금강송 숲길’이 소재하고 있다.
더불어 자연휴양림 26개소와 산림욕장 20개소가 조성돼 있어 명절을 전후 많은 관광객들이 몰려들고 있으며, 지난해 추석연휴에는 도내 26개 자연휴양림 객실이 전부 예약되는 성황을 이뤘다.
특히, 이번 설 연휴기간에는 휴양림의 이용객들이 많이 늘어날 것으로 예상돼 휴양림의 시설을 이용하기 위해서는 전국 자연휴양림 통합예약사이트 ‘숲나들e(www.foresttrip.go.kr)’로 접속해 미리 예약을 해야 한다.
이에 따라 경북도에서는 이번 설 연휴기간 중 자연휴양림을 방문하는 이용객들의 안전과 쾌적한 휴양을 위해 가스·전기·소방 등 안전점검을 일제히 실시하고, ▲승마체험을 할 수 있는 영천 운주승마자연휴양림 ▲한방사우나로 즐길 수 있는 상주 성주봉자연휴양림 ▲금광을 체험할 수 있는 팔공산금화자연휴양림 등 휴양림별로 특색있는 체험 거리를 제공할 계획이다.
휴양림 외에도 자연과 만날 수있는 명산으로 ‘김천시 증산면 수도산’, ‘영양군 수비면 검마산’, ‘봉화군 소천면 청옥산’, ‘봉화군 춘양면 우구치리’, ‘울릉군 성인봉·나리봉’등 산림청이 선정한 경관가치가 우수하고 여행하기 좋은 명품숲 5개소가 있으며, 영천·문경·김천·청도의 짚라인, 문경레일바이크, 영덕 산림생태문화체험단지, 포항 철길숲, 안동 호반 나들이길 등 생활주변의 아름다운 풍광을 즐길 수 있는 가족나들이 명소가 즐비하다.
김구동 기자 ga7799@gailbo.com


김구동 기자 / 입력 : 2020년 01월 16일
- Copyrights ⓒ경안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포토뉴스
오피니언
상호: 경안일보 / 사업자등록번호: 508-81-29913 / 주소: 경상북도 안동시 용상동 1436-5
발행인 : 강병주 / 편집인 : 반병목 / mail: ga7799@naver.com / Tel: 054-823-9200 / Fax : 054-822-7799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아00170 / 등록일 2011년 2월 9일 / 청소년보호책임자 : 강선희
Copyrightⓒ경안일보.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