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날짜 : 2020-08-09 오후 01:24:05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검색
속보
뉴스 > 사회

군공항 통합이전 유치 놓고 군위-의성 ‘파열음’

군위군 추진위 “의성군이 조직적 투표방해” 고발장 접수
“선관위 찬·반 단체 등록시 가짜 반대단체로 등록” 주장
의성군선관위에 철저한 사실규명 요구… 투표 영향에 촉각

장재석 기자 / 입력 : 2020년 01월 13일
↑↑ 13일 ‘군위군통합신공항추진위’ 가 의성군이 오는 21일 실시 예정인 ‘군공항 통합’ 이전 주민투표를 유리하게 이끌 목적으로 위법행위를 자행했다며 경찰에 고발장을 접수하고 있다.
[경안일보=장재석기자] 오는 21일 ‘군공항 통합 이전’ 찬반을 묻는 지역 주민투표를 앞두고 ‘군위군통합신공항추진위원회’ 가 통합신공항 이전후보 예정지인 의성군에서 ‘조직적 투표방해행위’를 했다며 경찰에 고발장을 접수해 신공항 유치를 두고 파문이 일고있다.
군공항 군위군통합신공항추진위원회는 지난해 31일 오전 10시 의성경찰서앞에서 1백여명의 회원과 주민들이 참석한 가운데 ‘의성군 군공항 주민투표방해 규탄 및 고소고발 기자회견’을 갖고 의성군이 지난해 12월 23일 주민투표발의 이후 공항유치 찬성단체가 1곳, 반대단체가 19곳이 등록을 했는데 이중 5곳은 지난 3년간 공항유치 반대운동을 해왔던 단체이지만 나머지 14개 단체는 찬성의 입장을 가졌던 단체인데 투표방해를 위해 가짜 반대단체로 등록했다고 주장했다
대책위 측은 “이는 공항 유치를 찬성하는 단체들이 대거 반대단체로 등록한후 회의방해 등 조직적 투표방해 행위를 자행한 것.”으로 “일부 단체대표들의 경우 신공항유치위원회로부터 유치위원으로 위촉장을 받은 자도 포함돼 있어 이같은 사실을 뒷받침하고 있다”고 주장했다.
그러면서 경찰 등 사법기관의 조사에서 이들 단체의 배후를 철저히 밝히는 한편 부정투표 개입 행위에 대해서도 사실 유무가 밝혀지기를 기대한다.” 고 말했다.
또한 “이같은 조직적인 투표방해 행위가 이뤄진 배경에는 주민투표 관리규칙 4조1항에 ‘대표단체를 하려는 단체는 찬반운동을 해왔거나 공표한 단체와 협의 후 대표단체 신청을 할 것’이라는 조항을 의성군 선거관리위원회가 자의적으로 해석하고 법을 적용해 이들 단체가 ‘반대단체’로 등록할 수 있도록 조장했다”며 의성군 선거관리위원회에 대해서도 철저하고 확실한 사실규명을 요구해 의성군이 고발장 접수가 주민투표에 영향이 미칠까 긴장하고 있다.
장재석 기자
ga7799@gailbo.com


장재석 기자 / 입력 : 2020년 01월 13일
- Copyrights ⓒ경안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포토뉴스
오피니언
상호: 경안일보 / 사업자등록번호: 508-81-29913 / 주소: 경상북도 안동시 용상동 1436-5
발행인 : 강병주 / 편집인 : 반병목 / mail: ga7799@naver.com / Tel: 054-823-9200 / Fax : 054-822-7799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아00170 / 등록일 2011년 2월 9일 / 청소년보호책임자 : 강선희
Copyrightⓒ경안일보.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