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날짜 : 2019-12-06 오전 03:34:50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검색
속보
뉴스 > 사회

‘경북 행복경제지원센터’ 개소, 도내 ‘소상공인’지원 본격화

道, 오는 6일 의성군 안계면서 개소식… 본격 업무 시작
서민경제에 새바람 불어넣어 행복경북 실현 기대
소상공인·청년경제 등 서민경제사업 컨트롤 타워 역할

김구동 기자 / 입력 : 2019년 12월 04일
[경안일보=김구동 기자] 경북도가 6일 의성군 안계면 이웃사촌지원센터에 ‘경북 행복경제지원센터’를 개소하고 본격 업무에 돌입하면서 경북경제의 허리역할을 하는 소상공인 경쟁력 강화와 서민경제에 원동력을 부여할지 귀추가 주목된다.
개소식에는 이철우 도지사, 의성군수, 소상공인, 사회적기업 대표 등 5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현판식을 가지고 센터 개소 선포, 토크콘서트, 케이크커팅, 캘리그라피 퍼포먼스 순으로 진행된다.
앞으로 경북 행복경제지원센터는 경북지역내 서민경제 정책을 대표하는 소상공인, 시장경제, 사회적경제 등 분야에 대한 민선7기 정책허브역할을 하게 된다.
민선7기 공약 중 ‘소상공인 일자리지키기 맞춤형 지원확대’, ‘사회적경제중심의 일자리공동체’, ‘경북형 청년일자리종합지원시스템’ 등을 현장밀착 수행·운영하기 위해 경제진흥원 내에 설치돼 의성군 안계면 이웃사촌지원센터 3층에 입주했다.
기획평가팀, 소상공인지원팀, 사회적경제지원팀, 청년경제지원팀 등 1센터 4팀 18명으로 구성돼 서민경제사업을 수행하게 된다.
주요 사업으로는 ▲소상공인 전주기별(창업전·후, 폐업전·후, 재창업)종합지원 시스템 구축 및 운영 지원 ▲전통시장 특성화를 위한 상생발전 시스템 구축 및 시장별 전략적 마케팅 지원 ▲사회적경제 진입 및 졸업기업 집중 지원 사업 ▲지역 창업 외지 청년의 장기정착 유도 시스템 구축 및 운영 지원 등을 위한 사업을 추진할 계획이다.
특히, 경북도 중앙에 위치한 의성군에 설치돼 사업성과에 따른 권역별 확대 및 이웃사촌시범마을사업 등 경북도의 주요사업과 연계, 추진함으로써 사업운영의 효율성을 확보하는데 유리한 입지를 갖추게 됐다.
경북 자영업자는 약 39만6천명으로(통계청, 경제활동인구조사 자료 2019년 10월 기준) 전체 취업자의 27.2%(전국평균 20.5%)를 차지하고 있는 만큼 서민경제가 차지하는 비율이 높다.
그러나 그동안 경북의 서민경제를 지원하기 위한 정책은 많았으나 현장에서 체계적으로 지원하기 위한 중간지원조직의 부재로 인해 어려움이 있어 왔다.
이에 서민현장과 소통의 문제를 해결하고 조정·중재하는 역할을 위해 경북 행복경제지원센터를 개소하게 됐다.
특히, 경북도는 내년 예산에 경북 소상공 행복점포 육성사업, 고향시장 행복마케팅 등 소상공인·전통시장지원을 위해 37억상당의 신규 사업 예산을 편성해 어려운 서민경제에 마중물을 불어 넣을 계획이다.
이철우 지사는 “경북 행복경제지원센터가 개소함에 따라 경북경제의 중심역할을 하는 소상공인들의 경쟁력을 높이고, 이들의 경쟁력강화 및 권익을 보호해 서민경제에 새바람을 불러일으킬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김구동 기자 ga7799@gailbo.com


김구동 기자 / 입력 : 2019년 12월 04일
- Copyrights ⓒ경안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Tags : 경북 행복경제지원센터 소상공인 경안일보
 
포토뉴스
상호: 경안일보 / 사업자등록번호: 508-81-29913 / 주소: 경상북도 안동시 용상동 1436-5
발행인 : 강병주 / 편집인 : 반병목 / mail: ga7799@naver.com / Tel: 054-823-9200 / Fax : 054-822-7799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아00170 / 등록일 2011년 2월 9일 / 청소년보호책임자 : 강선희
Copyrightⓒ경안일보.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