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날짜 : 2019-12-08 오후 02:36:12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검색
속보
뉴스 > 사회

외교부 ˝예멘 후티반군에 억류된 한국인 2명 풀려나˝


경안일보 기자 / 입력 : 2019년 11월 20일
↑↑ 뉴시스
[경안일보=온라인 뉴스팀] 지난 18일 예멘 카마란섬 서해상에서 후티 반군에 나포돼 억류된 한국이 2명이 풀려났다.
외교부 당국자는 19일 "한국인이고 위해 요소가 없다는 것이 확인돼 한국시간으로 오전 0시40분 풀려났다"며 "한국인 모두 건강하고 문제가 없다. 선박 3척이 출항 준비 중"이라고 밝혔다.
앞서 웅진개발 소유 한국 국적 예인선과 항만준설선이 지난 17일(현지시간) 오후 9시50분께 예멘 카마란섬 서방 15마일 인근 해양에서 후티 반군에 의해 나포된 것으로 확인됐다. 한국 시각으로는 18일 오전 3시50분이다.
나포된 선박은 한국 국적의 '웅진티-1100호' 예인선과 '웅진지-16호' 부선으로 각각 50t, 832t 규모다. 545t 규모 사우디아라비아 국적 예인선 '라빅 3호'도 함께 나포됐다. 이와 함께 선박에 승선해있던 선장 이모(61)씨와 기관장 김모(63)씨 등 한국인 2명 등 16명이 억류돼 있는 것으로 확인됐다.
후티 반군 혁명위원회의 모함메드 알리 알-후티 위원장은 이날 트위터를 통해 "나포된 선박이 사우디아라비아가 주도하는 침략국가의 선박인지 아니면 한국 선박인지 먼저 조사해야 한다"며 "한국 선박이라면 풀어줄 것이다"라고 밝힌 바 있다.
뉴시스


경안일보 기자 / 입력 : 2019년 11월 20일
- Copyrights ⓒ경안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포토뉴스
상호: 경안일보 / 사업자등록번호: 508-81-29913 / 주소: 경상북도 안동시 용상동 1436-5
발행인 : 강병주 / 편집인 : 반병목 / mail: ga7799@naver.com / Tel: 054-823-9200 / Fax : 054-822-7799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아00170 / 등록일 2011년 2월 9일 / 청소년보호책임자 : 강선희
Copyrightⓒ경안일보.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