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날짜 : 2019-08-18 오후 11:27:39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검색
속보
뉴스 > 사회

영암 조선소서 용접 중 폭발…중국인 작업자 2명 부상


경안일보 기자 / 입력 : 2019년 08월 14일
↑↑ 사진=뉴시스
[경안일보=온라인 뉴스팀] 전남 영암의 한 조선소에서 용접 작업 중 폭발이 발생해 외국인 작업자 2명이 다쳤다.
13일 전남소방본부 등에 따르면 이날 오후 5시34분께 영암군 삼호읍 한 조선소 내 조립 중이던 선박구조물 주변에서 폭발사고가 났다.
이 사고로 선박구조물 안팎에서 작업 중이던 중국인 A(44) 씨 등 2명이 크고작은 부상을 입고 병원으로 옮겨졌다.
폭발이 화재로 이어지지는 않았으며, A 씨 등의 생명에는 지장이 없는 것으로 전해졌다.
이들은 모두 중국 국적의 노동자로 사고 당시 산소용접기로 선체 조립작업을 하고 있었던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작업장 주변 LP가스관이 일부 파손돼 가스가 샜으며, 좁고 밀폐된 공간에서 용접 불씨로 인해 순간적인 폭발이 발생한 것으로 보인다고 설명했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조선소 관계자 등을 상대로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 중이다.
뉴시스


경안일보 기자 / 입력 : 2019년 08월 14일
- Copyrights ⓒ경안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포토뉴스
상호: 경안일보 / 사업자등록번호: 508-81-29913 / 주소: 경상북도 안동시 용상동 1436-5
발행인 : 강병주 / 편집인 : 반병목 / mail: ga7799@naver.com / Tel: 054-823-9200 / Fax : 054-822-7799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아00170 / 등록일 2011년 2월 9일 / 청소년보호책임자 : 강선희
Copyrightⓒ경안일보.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