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날짜 : 2019-08-18 오후 11:27:39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검색
속보
뉴스 > 사회

태풍 다나스 북상…19일 오후 한반도 남부 영향

19일 강도 '중' 상승…오후 서귀포 인근 해상
이후 강도↓…20일 한반도 남부 가로지를 듯
내륙에도 영향 전망…남해안·제주 등 많은 비

경안일보 기자 / 입력 : 2019년 07월 19일
↑↑ 뉴시스
[경안일보=온라인 뉴스팀] 필리핀에서 발생한 제5호 태풍 '다나스(DANAS)'가 북진하면서 한반도로 점차 접근하고 있다. 다나스는 19일 오후 한반도 남부 지방부터 영향을 미칠 것으로 예상된다. 
18일 기상청에 따르면 다나스는 이날 오후 9시 기준 대만 타이베이 동북동쪽 약 270㎞ 부근 해상에서 시속 14㎞로 북북서진하고 있다. 중심기압 990hPa, 중심 부근 최대풍속 86㎞/h(24m/s)의 소형 태풍으로 강도는 '약'이다.
다나스는 19일 오전 9시께 중국 상하이 남동쪽 약 320㎞ 부근 해상을 지나면서 중으로 강도를 높일 전망이다. 같은 날 오후 9시께 서귀포 서남서쪽 약 280㎞ 부근 해상을 지날 때까지 강도를 유지할 것으로 보인다.
이후 태풍은 강도가 낮아진 상태로 한반도에 본격적인 영향을 미칠 것으로 관측된다. 다나스는 20일 오전 9시 목포 남남서쪽 약 100㎞ 부근 해상을 지나 한반도 남부를 가로질러 이날 오후 9시에는 대구 동북동쪽 약 80㎞ 부근 해상에 위치할 전망이다.
다나스는 21일 오전 9시께는 독도 동북동쪽 약 230㎞을 지나 열대저압부로 약화될 것으로 관측된다.
다나스는 당초 예상보다 내륙에 더 많은 영향을 미칠 수 있으며, 열대 수증기를 지닌 남서류가 유입되면서 지역별 집중강수나 바람, 풍랑을 야기할 것으로 전망된다. 기상청은 태풍의 세력과 속도에 주목해 향후 전망을 살필 방침이다.
다나스가 인접해옴에 따라 19일 새벽에는 제주도와 전남 거문도·초도에 강풍 예비특보, 제주도 앞바다·남해 서부 동쪽 먼 바다·남해 서부 서쪽 먼 바다·남해 동부 먼 바다·서해 남부 남쪽 먼 바다에는 풍랑 예비특보가 내려졌다.
또 19일 오전에는 제주 남쪽 먼 바다, 오후에는 제주도·전남 거문도·초도·제주도 앞바다·남해 서부 동쪽 먼 바다·남해 서부 서쪽 먼 바다·남해 동부 먼 바다·서해 남부 남쪽 먼 바다에 태풍 예비특보가 내려졌다.
기상청은 태풍의 영향으로 19일 낮 12시부터 제주도·오후 6시부터 전남, 20일부터 그 밖의 남부지방에 평균 풍속 54~72㎞/h(15~20m/s)에 이르고 최대 순간 풍속 72~108㎞/h(20~30m/s)에 달하는 강한 바람이 불 것으로 예측하고 있다.
태풍이 북상하면서 남해안과 제주도 해안에는 너울에 의한 높은 파도가 해안도로나 방파제를 넘는 곳이 있겠으며, 19일 오후부터 20일 사이에는 매우 높은 물결로 인해 해수가 범람할 수 있어 유의해야 한다.
20일 밤까지 예상 강수량은 남해안·지리산 부근·제주도에 150~300㎜다. 제주도산지 700㎜ 이상 등 500㎜ 이상의 많은 비가 오는 곳이 있겠다.
강원영동과 남해안·지리산 부근을 제외한 전라도·경상도에는 50~150㎜의 비가 내릴 전망이다. 전남과 경상도 일부 지역에는 200㎜ 이상의 많은 비가 오겠다.
태풍의 영향권에서 상대적으로 벗어날 것으로 예측되는 서울·경기도·강원영서·충청도·울릉도·독도의 예상 강수량은 10~70㎜다.
다나스 북상에 대비하기 위해 정부는 이날 오후 6시를 기해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중대본)'을 가동했다. 해양경찰청은 지휘관 영상회의를 열고 비상근무에 돌입했으며, 지방자치단체 차원에서도 취약 시설물 점검 등에 나섰다
뉴시스


경안일보 기자 / 입력 : 2019년 07월 19일
- Copyrights ⓒ경안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포토뉴스
상호: 경안일보 / 사업자등록번호: 508-81-29913 / 주소: 경상북도 안동시 용상동 1436-5
발행인 : 강병주 / 편집인 : 반병목 / mail: ga7799@naver.com / Tel: 054-823-9200 / Fax : 054-822-7799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아00170 / 등록일 2011년 2월 9일 / 청소년보호책임자 : 강선희
Copyrightⓒ경안일보.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