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날짜 : 2019-10-14 오전 09:54:01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검색
속보
뉴스 > 사회

고졸 청년들 지원… 지역 정착 유도

경북도, 경북형 고졸취업활성화 모델 연구용역 착수보고회 개최
김구동 기자 / 입력 : 2019년 07월 14일
[경안일보=김구동 기자] 경북도가 지방소멸에 대응하고 지속가능한 발전전략의 일환으로 ‘경북형 고졸성공 프로젝트’를 추진한다.
이를 위해 지난 12일 도청 회의실에서 기업 인사담당자, 직업계고 취업담당 교사, 시군일자리 담당자 및 연구원 등 5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경북형 고졸취업 활성화를 통한 청년 유입·정착모델 기본계획 수립 연구용역’착수보고회를 개최했다.
OECD 통계에 따르면 한국의 대학진학률은 OECD 평균보다 매우높은 수준으로 우리사회 전반의 학력 중시 풍조는 입시경쟁 심화, 사교육 과열 등 여러가지 사회적 비용을 유발해 과잉학력에 따른 일자리 미스매치 문제, 입직연령 상승 및 자립시기 지연은 비혼과 저출생의 주요 원인으로 작용하고 있다.
또한 대학 진학이 아닌 취업을 선택한 청년들은 상대적으로 낮은 임금과 열악한 근무조건, 고졸취업에 대한 선입견으로 인한 기업들의 채용 기피 등으로 고졸취업이 어려운 상황에 놓여 있는 현실이다.
이에, 경북도는 청년일자리 등 여러 사회적 문제와 저출생 및 청년유출에 따른 지방소멸의 위기를 해결할 수 있는 방안으로 ‘고졸취업활성화’에 중점을 두고 고졸로도 성공할 수 있는 사회를 구현하기 위해 고졸청년들의 취업, 학업, 주거, 결혼, 자녀출생까지 생애주기별 지원체계를 마련하기 위해 연구용역을 추진한다.
이번 연구용역은 지난 1월 정부에서 발표한 ‘고졸취업활성화 정책’을 지방차원에서 성공적인 추진을 지원하기 위한 것으로 ‘고졸취업활성화 선도모델’을 구축해 성공적으로 안착시키고, 전국적인 확대를 통해 고졸로 성공하는 사회를 만들어 나가겠다는 복안이다.
도는 이날 착수보고회를 시작으로 6개월 간 연구용역을 진행하게 되며, 도내 고졸취업자의 노동 및 임금조건, 주거 및 생활실태 등 전반적인 실태조사를 실시해 문제점을 분석하고, 이를 토대로 ‘경북형 고졸취업활성화를 통한 청년 유입·정착 모델 기본계획’을 수립한다.
아울러, 생애주기별 지원체계 마련을 위해 ▲고졸취업자 역량 개발 ▲고졸 취업자 고용촉진 안정 지원 ▲고졸취업자의 안정적인 지역사회 정착 유도 ▲고졸채용 중소기업 지원 등을 주요 과제로 설정하고 이에 대한 세부추진 전략과 이행 방안에 대해서도 연구할 계획이다.
김구동 기자 ga7799@gailbo.com


김구동 기자 / 입력 : 2019년 07월 14일
- Copyrights ⓒ경안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포토뉴스
상호: 경안일보 / 사업자등록번호: 508-81-29913 / 주소: 경상북도 안동시 용상동 1436-5
발행인 : 강병주 / 편집인 : 반병목 / mail: ga7799@naver.com / Tel: 054-823-9200 / Fax : 054-822-7799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아00170 / 등록일 2011년 2월 9일 / 청소년보호책임자 : 강선희
Copyrightⓒ경안일보.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