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날짜 : 2019-05-22 오후 01:44:42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검색통합검색
속보
뉴스 > 사회

대구·경북 축제에 서로 참여… 관광 붐 조성

경북여협-대구여협 MOU
김구동 기자 / 입력 : 2019년 04월 21일
[경안일보=김구동기자] 경상북도는 지난 18일부터 이틀간 영양 장계향문화체험교육원에서 경상북도여성단체협의회(회장 윤난숙)와 대구시 여성단체협의회(회장 서점복), 경북도·대구시·영양군 관계자와 회원 7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양 시도 우호교류 협력행사를 가졌다.
경북도와 대구시가 주최하고 양 시도 여성단체협의회가 주관한 교류행사는 첫날인 18일 대구-경북 관광교류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은 대구와 경북의 ‘8·13 한뿌리 상생 공동선언’을 기점으로 양 시·도 상생협력사업 추진 동력을 높이고 문화관광산업 활성화와 여성단체 네트워크를 구축하기 위해 마련했다.
경북도와 대구시 국장 교환근무 시 경북도에서 먼저 제안해 영양에 현장 답사를 하고, 대구시-경북도 여성단체협의회장 간담회를 실시해 양 시·도 관광교류 활성화에 적극 동참하는 내용으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협약에 따라, 양 단체는 양 시·도 관광 교류활성화, 여성권익 신장과 지위향상, 양성평등 구현 등 우호 협력 확대, 지역 특산품 및 중소기업제품 홍보 판매적극협력, ‘2020 대구·경북 관광의 해’성공추진에 협력해 나가기로 했다
공식행사 후에는 대구·경북 공동발전방안 토론회를 갖고 전통다례 체험과 여중군자 장계향(1598~1680)이 후손들을 위해 일흔이 넘어서 지은 현존 최고의 한글 조리서 ‘음식디미방’의 석류탕 메뉴를 조리하는 체험을 진행하며 선조들의 삶의 지혜와 전통의 맛을 느끼는 시간을 가졌다.
이튿날인 19일 에는 양성평등활성화 역량강화 교육에 이어 주변관광지인 영양 두들마을과 이문열 문학관을 답사하고 영양 산나물 채취 체험으로 친선교류 행사를 마무리했다.
한편 경북도는 타 시·도 여성단체 관광객 유치 계획을 수립해 경북여성선양사업으로 발굴한 여성인물을 스토리텔링하고 체험 프로그램을 관광사업화 한 첫 번째 사례인 장계향 음식디미방 체험과 지역관광지를 연계하는 프로그램을 대구와 전남 등 타 시·도 여성단체에 소개하고 관광객 유치를 위한 사업을 진행하고 있다.
조광래 경북도 여성가족정책관은 “앞으로 대구·경북 양 시·도 지역축제에 서로 참여하는 품앗이 관광에 여성단체가 적극 나서 관광활성화 붐을 일으켜 줄 것”을 당부했다.
김구동 기자 ga7799@gailbo.com


김구동 기자 / 입력 : 2019년 04월 21일
- Copyrights ⓒ경안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포토뉴스
상호: 경안일보 / 사업자등록번호: 508-81-29913 / 주소: 경상북도 안동시 용상동 1436-5
발행인 : 강병주 / 편집인 : 반병목 / mail: ga7799@naver.com / Tel: 054-823-9200 / Fax : 054-822-7799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아00170 / 등록일 2011년 2월 9일 / 청소년보호책임자 : 강선희
Copyrightⓒ경안일보.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