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날짜 : 2019-04-21 오후 10:05:51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검색통합검색
속보
뉴스 > 사회

경북도, 지자체 중 최초 햇살에너지농사 70개소 지원

올해 98억원 투입, 신재생에너지 정책 전략적 추진
태양광 발전 건설 지원… 농외소득·탄소저감 일석이조

김구동 기자 / 입력 : 2019년 04월 17일
[경안일보=김구동 기자] 경상북도는 2019년 햇살에너지농사 지원대상자를 선정하고 98억원의 예산을 지원한다고 밝혔다.
햇살에너지농사 지원사업은 경북도의 전략적인 신재생에너지 정책으로 지난달 4일부터 29일까지 신청 접수결과 136개 농어가가 신청했다.
경북도는 햇살에너지농사추진단 심의를 통해 사업주체의 적절성, 사업계획의 타당성, 설치장소 등을 평가해 총 70개소(농가 69, 영농조합법인 1)를 선정했다.
햇살에너지농사 지원사업은 전국 자치단체 중에서 경북도가 최초로 신재생에너지 확대보급을 위해 추진하고 있는 역점시책사업으로, 2016년부터 매년 50억원씩 에너지사업육성기금을 조성해 추진해 왔으며 올해는 80억원으로 확대 편성했다.
이 사업은 농촌 유휴부지, 축사 등에 태양광을 이용한 전기의 생산·판매를 통해 일정한 농외소득을 창출하는 동시에 정부정책과 탄소 저감을 위한 신재생에너지 확충에도 부응하는 일석이조의 효과가 있다.
지원대상은 도내 주소를 둔 농어업인 및 농어업인 단체로 개인은 태양광발전 시설용량 100㎾ 이하 기준 1억 6천만원까지, 단체는 태양광발전 시설용량 500㎾ 이하 기준 8억원까지 6개월 거치 11년 6개월 상환 연리 1%로 융자 지원한다.
하지만, 경북도는 무분별한 농지잠식을 예방하기 위해 논·밭·과수원 등 실제로 농작물 경작지로 이용되는 농지 등에 대해서는 지원을 하지 않는다.
전강원 경북도 동해안전략산업국장은 도내 농어민 대상 햇살에너지 지원사업에 대한 도민들의 뜨거운 관심과 호응에 감사드리며 “앞으로 더 많은 농어민들이 혜택을 받을 수 있도록 에너지사업육성기금을 매년 조성하여 농어업과 병행하는 ‘경북형 영농 태양광모델 및 주민참여형 태양광모델’을 발굴, 도민들의 농외소득을 창출하는 신재생에너지사업을 확대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김구동 기자 ga7799@gailbo.com


김구동 기자 / 입력 : 2019년 04월 17일
- Copyrights ⓒ경안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Tags : 경북도 햇살에너지농사 지원대상자선정 경안일보
관련기사()
경북도, 햇살에너지농사 지원사업 희망자 모집
 
포토뉴스
상호: 경안일보 / 사업자등록번호: 508-81-29913 / 주소: 경상북도 안동시 용상동 1436-5
발행인 : 강병주 / 편집인 : 반병목 / mail: ga7799@naver.com / Tel: 054-823-9200 / Fax : 054-822-7799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아00170 / 등록일 2011년 2월 9일 / 청소년보호책임자 : 강선희
Copyrightⓒ경안일보.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