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날짜 : 2019-06-27 오전 08:06:59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검색
속보
뉴스 > 사회

`임실 치즈 선구자` 지정환 신부 별세…향년 88세


경안일보 기자 / 입력 : 2019년 04월 13일
↑↑ 사진=뉴시스
[경안일보=온라인 뉴스팀] 전북 '임실 치즈의 개척자'로 평가받는 지정환(벨기에명 디디에 세스테벤스) 신부가 13일 오전 숙환으로 별세했다. 향년 88세.
벨기에 태생인 고인은 1964년 임실성당 주임신부로 부임한 이후 가난한 임실지역에 협동정신과 새로운 소득원을 창출하기 위해 산양 보급과 산양유, 치즈 개발을 이끌어냈다.
또 임실읍 성가리에 한국 최초의 치즈공장을 설립하고 카망베르 치즈와 모차렐라 치즈를 생산했으며 전국 유일의 치즈 농협을 출범시켰다.
천주교 전주교구는 고인의 장례일정과 절차를 논의 중이다.
뉴시스


경안일보 기자 / 입력 : 2019년 04월 13일
- Copyrights ⓒ경안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포토뉴스
상호: 경안일보 / 사업자등록번호: 508-81-29913 / 주소: 경상북도 안동시 용상동 1436-5
발행인 : 강병주 / 편집인 : 반병목 / mail: ga7799@naver.com / Tel: 054-823-9200 / Fax : 054-822-7799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아00170 / 등록일 2011년 2월 9일 / 청소년보호책임자 : 강선희
Copyrightⓒ경안일보.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