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날짜 : 2019-05-22 오후 01:44:42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검색통합검색
속보
뉴스 > 사회

예천군, 소상공인 특례보증 지원 협약

지역 금융기관 9개와 다자 협약
최대 2천만원, 이자 2년간 지원

박창훈 기자 / aaa5007@hamail.net입력 : 2019년 03월 17일
[경안일보=박창훈 기자] 예천군이 지난 15일 군청 중회의실에서 소상공인 특례보증 지원을 위한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
예천군과 경북신용보증재단, 예천군과 NH농협은행, KB국민은행, 예천농업협동조합, 예천축산업협동조합, 남예천농업협동조합, 예천군새마을금고, 용궁새마을금고, 호명신용협동조합, 예성신용협동조합 등 지역 금융기관 9개소와 다자간 업무협약이 체결됐다.
협약 체결로 그동안 신용등급이 낮아 금융기관으로부터 대출이 어려운 소상공인들이 보다 손쉽게 자금융자를 받을 수 있게 됐다. 경영안정은 물론 재도약의 발판을 마련할 수 있게 됐다.
소상공인 특례보증 지원사업은 작년 8월 제정한 ‘예천군 소상공인 특례보증 지원 조례’에 따라 예천군이 경북신용보증재단에 연 2억 원씩 10년간 20억 원을 출연하고 재단은 출연금의 10배를 보증하는 사업이다.
이에 따라 지역 소상공인들은 경북신용보증재단의 보증서 발급을 통해 업체별 최대 2천만 원까지 금융기관 대출이 가능해졌다. 또 예천군은 대출금 이자 3%를 2년간 지원한다.
융자대상은 예천군에 주소와 사업장을 둔 소상공인이다. 다만, 일반유흥주점, 성인용품 판매점, 무도장 등 조례가 정한 업종의 소상공인은 융자를 받을 수 없다.
융자 희망자는 경북신용보증재단 문경지점(054-556-7401), 협약한 금융기관 9개소, 예천군 새마을경제과(054-650-6853)로 문의하면 된다.
김학동 예천군수는 “이번 특례보증은 담보능력이 약한 소상공인의 자금융통을 도와 자립기반을 다지게 하기 위한 것”이라며 “대출이자 3%를 2년간 보전해줌으로써 소상공인들이 다시 도약할 수 있는 계기가 마련될 것으로 기대한다”라고 말했다.
이와 함께 “7월께 ‘예천사랑상품권’ 15억 원을 발행해 지역경기활성화를 위한 마중물로 삼을 예정”이라며 “각 금융기관에서 판매대행점으로 적극 동참해 군민 편의제공은 물론 예천원도심 살리기와 지역경제 활성화에 견인차가 되어 주길 바란다”라고 당부했다.
박창훈 기자 aaaa5007@gailbo.com


박창훈 기자 / aaa5007@hamail.net입력 : 2019년 03월 17일
- Copyrights ⓒ경안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포토뉴스
상호: 경안일보 / 사업자등록번호: 508-81-29913 / 주소: 경상북도 안동시 용상동 1436-5
발행인 : 강병주 / 편집인 : 반병목 / mail: ga7799@naver.com / Tel: 054-823-9200 / Fax : 054-822-7799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아00170 / 등록일 2011년 2월 9일 / 청소년보호책임자 : 강선희
Copyrightⓒ경안일보.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