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날짜 : 2019-03-19 오전 04:03:46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검색통합검색
속보
뉴스 > 사회

경북도, 기업하기 좋은 투자환경 조성 전력!

CES 2019 참가, LG·삼성과 협력네트워킹 구축
IBM 등 글로벌 기업에 투자유치 세일즈 활동 전개

김구동 기자 / 입력 : 2019년 01월 10일
↑↑ 이철우 경북도지사가 CES 2019가 열리는 라스베이거스 행사장 내 SK하이닉스 부스에 들러 제품 설명을 듣고 있다. (사진=경북도 제공)
[경안일보=김구동기자] 경상북도가 CES 2019가 열리는 라스베이거스 현장에서 지난 8~9일(현지시간) 투자유치 네트워킹을 위해 글로벌기업 CEO들을 만났다.
경북도 투자환경을 홍보하는 등 투자 유치 활동을 이어갔다.
이철우 경북도지사는 한상범 LG디스플레이 대표이사와의 단독 면담을 통해 구미공장의 생산물량 확대 등 상호협력을 위한 의견을 교환했다.
이어 라스베이거스 행사장에 마련된 전시홍보관 부스를 찾아 설명을 듣고 구미로의 기업유치를 희망하는 서명을 했다.
이 지사는 이어 SK하이닉스, 현대모비스, IBM 부스 등을 방문해 글로벌 기업을 상대로 경북도의 투자여건을 설명했다. 또 서로 윈윈할 수 있는 협력분야의 발굴을 제안했다.
또한 삼성전자 전시홍보관을 찾아 고동진 삼성전자 대표이사를 만나 신규 사업은 구미에서 추진해 줄 것을 요청했다. 이와 함께 구미공장의 휴대폰 생산시설 확대 등 추가투자를 적극 요청했다.
그 동안 삼성과 LG는 구미에서 대한민국 전자제품의 생산메카로 자리매김하며 한국 전자제품의 수출확대를 통해 국가발전을 견인해 왔다. 그러나 최근 일부 생산시설의 국내·외 이전으로 구미지역 경제가 상당히 위축되고 있는 실정이다.
이철우 경상북도지사는 “삼성과 LG는 지역 수출의 든든한 버팀목 역할을 담당해 왔으나,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서는 신규 투자가 절실히 필요하다”라며 “기업하기 좋은 투자환경 만들기에 전력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김구동 기자 ga7799@gailbo.com


김구동 기자 / 입력 : 2019년 01월 10일
- Copyrights ⓒ경안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포토뉴스
상호: 경안일보 / 사업자등록번호: 508-81-29913 / 주소: 경상북도 안동시 용상동 1436-5
발행인 : 강병주 / 편집인 : 반병목 / mail: ga7799@naver.com / Tel: 054-823-9200 / Fax : 054-822-7799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아00170 / 등록일 2011년 2월 9일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승일
Copyrightⓒ경안일보.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