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날짜 : 2019-06-21 오전 08:08:32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검색
속보
뉴스 > 사회

구미서 경제살리기민주당 ‘청책투어’


백영준 기자 / 입력 : 2018년 12월 17일
불어민주당이 구미시 등 경북지역 경제활성화 방안을 마련할 것이라고 밝혔다. 더불어민주당 설훈 최고위원은 17일 구미 기업인들과의 간담회에서 이같이 말했다.
더불어민주당 설훈 최고위원과 대구·경북발전특별위원회 위원장인 김현권 의원, 홍의락, 유승희 국회의원은 구미를 찾아 지역경제를 살리기 위한 ‘청책(聽策)투어’에 나섰다.
이들의 구미 방문은 최근 지역경제와 민생 점검의 일환으로 이뤄졌다. 이날 금오테크노밸리 모바일융합센터를 방문해 관련 업체 대표자와 지역 경제인, 경북지역 시도의원 등과 간담회를 가진 후, 구미 경제 활성화를 통한 지역 일자리 대책을 모색했다.
간담회에는 전우헌 경북도 경제부지사, 장세용 구미시장, 조현규 금오테크노벨리 모바일융합센터장, 권기용 한국산업단지공단 대경본부장, 박효덕 구미전자정보기술원장이 참석했다. 또 허대만 더불어민주당 경북도당위원장과 김철호 구미갑위원장, 구미지역 시도의원, 그리고 온페이스에스디씨 양사열 이사 등 10여개 구미지역 기업체 대표들이 참석해 최근 지역경제와 일자리 대책 등을 논의했다.
이어 한국산업단지공단 대구경북본부를 방문해 내년도 예산이 크게 편성된 5G 융합산업과 스타트업파크 조성 관련 현장 간담회를 갖고 노후산단 구조고도화와 스마트업파크 조성 등 기업경영 환경 개선을 위한 정부 차원의 실질적이고 지속적인 지원에 대해 논의했다.
행사에 참석한 지역경제인·단체 대표들은 기업 현장의 목소리를 생생하게 전달하면서 노후 산단 구조고도화, 스마트업파크 조성 등 기업경영 환경 개선을 위한 정부 차원의 실질적이고 지속적인 지원을 건의했다.
이에 따라 구미금오테크노벨리 모바일융합기술센터 내에 기업들이 어려움을 겪고 있는 각종 규제와 인증문제 등을 해결하기 위해 경북도와 구미시가 협의하고 더불어민주당이 국회차원의 노력을 통해 ‘원스톱지원센터’를 설치하기로 협의했다.
더불어민주당에서는 홍의락 국회 산업위원회 간사가 ‘원스톱지원센터’추진을 전담하기로 했다.
설훈 최고위원은 “어려운 지역경제와 민생을 꼭 살려 달라는 것이 국민의 명령이다. 민주당은 집권 여당이라는 막중한 책임의식을 갖고 구미시 등의 침체된 지역경제를 살릴 방안을 모색하겠다”라고 말했다.
백영준 기자 byj8085@naver.com


백영준 기자 / 입력 : 2018년 12월 17일
- Copyrights ⓒ경안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포토뉴스
상호: 경안일보 / 사업자등록번호: 508-81-29913 / 주소: 경상북도 안동시 용상동 1436-5
발행인 : 강병주 / 편집인 : 반병목 / mail: ga7799@naver.com / Tel: 054-823-9200 / Fax : 054-822-7799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아00170 / 등록일 2011년 2월 9일 / 청소년보호책임자 : 강선희
Copyrightⓒ경안일보.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