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날짜 : 2020-02-29 오전 11:08:34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검색
속보
뉴스 > 사회

“자식들에 부담주기 싫어”

말기암 부부, 음독… 남편 사망·부인 중태
곽해경 기자 / hgguag@hanmail.net입력 : 2011년 04월 24일
대구 칠곡경찰서는 지난 23일 암에 걸린 50~60대 부부가 자연휴양림에서 유서를 남기고 음독, 남편은 숨지고 부인은 중태에 빠졌다.
경찰에 따르면 이날 1시 54분께 경북 칠곡군 모 자연휴양림 내 객실에서 박모(61·동구 신암동)씨와 부인 이모(55)씨가 쓰러져있는 것을 휴양림 청소부가 발견해 경찰에 신고했다.
현장에서 유서도 발견돼 ‘부부가 함께 암에 걸려 자식들에게 미안하다’는 유서 내용에 따라 말기암 투병 중인 박씨 부부가 스스로 독극물을 먹은 것으로 보고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 중이다.
경찰은 가족을 불러 조사한 결과 남편 박씨는 폐암 말기, 부인 이씨는 위암 2기로 투병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곽해경 기자


곽해경 기자 / hgguag@hanmail.net입력 : 2011년 04월 24일
- Copyrights ⓒ경안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포토뉴스
상호: 경안일보 / 사업자등록번호: 508-81-29913 / 주소: 경상북도 안동시 용상동 1436-5
발행인 : 강병주 / 편집인 : 반병목 / mail: ga7799@naver.com / Tel: 054-823-9200 / Fax : 054-822-7799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아00170 / 등록일 2011년 2월 9일 / 청소년보호책임자 : 강선희
Copyrightⓒ경안일보.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