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날짜 : 2019-09-17 오후 05:08:42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검색
속보
뉴스 > 정치

나경원 ˝거짓 정권 홍보에 172억 커녕 1원도 용납 못해˝

"기록관 설립 계획 몰랐다는 대통령, 뻔뻔해"
경안일보 기자 / 입력 : 2019년 09월 13일
↑↑ 사진=뉴시스
[경안일보=온라인 뉴스팀] 나경원 자유한국당 원내대표가 "거짓말과 뻔뻔함은 문재인 정권의 DNA다. 거짓 정권 홍보에 172억은 고사하고 단 1원도 용납할 수 없다"고 비판했다.
나 원내대표는 12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글을 오려 "문재인 대통령이 청와대 협의를 끝내고 국무회의까지 마친 '문재인 대통령 단독 기록관 설립계획'을 몰랐다며 불같이 화냈다고 한다"며 "믿겨지나. 국민이 점점 바보로 취급되는 느낌"이라고 날을 세웠다.
그는 "이 정권의 거짓말은 참으로 끝이 없다"며 "국민의 명령이다. 거짓 정권, 거짓 장관은 사퇴하라. 동작에서 시작한 '국민의 조국 사퇴 요구' 끝까지 전하겠다"고 강조했다.
뉴시스


경안일보 기자 / 입력 : 2019년 09월 13일
- Copyrights ⓒ경안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포토뉴스
상호: 경안일보 / 사업자등록번호: 508-81-29913 / 주소: 경상북도 안동시 용상동 1436-5
발행인 : 강병주 / 편집인 : 반병목 / mail: ga7799@naver.com / Tel: 054-823-9200 / Fax : 054-822-7799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아00170 / 등록일 2011년 2월 9일 / 청소년보호책임자 : 강선희
Copyrightⓒ경안일보.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