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날짜 : 2019-03-26 오후 02:13:11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검색통합검색
속보
뉴스 > 교육

계명대 행소박물관, 국립고궁박물관 순회전시 ‘조선왕실의 포장 예술’


손중모 기자 / 입력 : 2018년 05월 14일
ⓒ 경안일보
계명대 행소박물관은 창립 119주년을 기념해 국립고궁박물관과 계명대 총동창회의 도움을 받아 ‘조선왕실의 포장 예술’ 순회전시회를 개최한다.
14일 개막식을 갖고 7월 14일까지 매주 월요일부터 토요일까지 오전 10시부터 오후 5시까지 법정공휴일도 개관한다.
관람료는 무료다. 5월 가정의 달에는 일요일도 개관한다.
이번 전시에는 국립고궁박물관이 소장하고 있는 조선왕실 포장 예술과 관련된 유물 43건 80여 점이 전시된다.
특히 국보와 보물 5점, 세계기록유산 1점, 국가민속문화재 30점 등 36점의 귀중한 국가지정문화재는 주목해서 보아야 할 중요한 문화재이다.
전시는 제1부 조선왕실의 포장, 제2부 왕실 생활에 더한 정성, 제3부 경사스러운 날에 갖춘 품격, 제4부 왕권에 더한 위엄으로 구성되어 있으며, 아름다운 조선왕실의 다양한 포장용품과 그 문화에 대해 소개한다.
전시에는 왕실 포장을 관리했던 당시 관청인 상의원(尙衣院)과 국가민속문화재 제265호로 지정된 영친왕비 장신구와 포장용품, 가례 때 쓰던 봉황문인문보를 비롯한 다양한 궁중 보자기, 서책을 포장했던 상자, 세계기록문화유산으로 지정된 영조비 정순왕후 왕비 책봉 금보를 비롯한 포장용품 등이 소개된다.
그밖에도 성종이 아버지인 의경세자에게 책보(冊寶)를 올린 내용이 기록되어 있는 국보 제151-3호 성종실록과 왕과 왕비의 인장, 왕세자와 왕세자빈의 인 등 왕실 의례용 인장인 보인(寶印)에 대한 설명과 봉과하는 데 필요한 물품과 제작방법 등을 기록한 보물 제1901호-3호 보인소의궤, 대한제국기에 작성된 유일한 가례도감의궤로 1906년 순종과 순정효황후의 혼례에 관한 내용을 담은 순종·순정효황후 가례도감의궤 등이 전시된다.
포장은 단순한 외피(外皮)가 아닌 내용물의 중요성을 보여주는 의미가 있었기 때문에 조선왕실에서 행해진 포장은 그 격에 맞도록 민간과 구분되는 색과 재질의 재료를 사용해 이루어졌다.
특히, 각종 중요한 국가의례에서 사용되는 물품의 포장은 ‘봉과(封裹)’라 하여 의식절차로서 엄격하게 진행됐다.
이번 전시를 통해 물건을 소중히 아끼고 꾸며 격식을 갖추었던 우리 선조들의 지혜를 가까이서 느껴볼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될 것이다.
또한, 행소박물관에서는 문화체육관광부가 주최하고 (사)한국박물관협회가 주관하는 박물관 길 위의 인문학 지원 사업에 3년 연속 선정되어 국사교과서 내용을 바탕으로 한 교육 및 체험 프로그램을 5월부터 11월까지 진행한다.
아울러 5월 한 달 동안 가정의 달로 지정해 일요일도 개관하며 시전지에 편지쓰기, 단오부채 만들기 등 다양한 체험 프로그램을 준비 중에 있다.
손중모 기자 jmson220@gailbo.com


손중모 기자 / 입력 : 2018년 05월 14일
- Copyrights ⓒ경안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포토뉴스
상호: 경안일보 / 사업자등록번호: 508-81-29913 / 주소: 경상북도 안동시 용상동 1436-5
발행인 : 강병주 / 편집인 : 반병목 / mail: ga7799@naver.com / Tel: 054-823-9200 / Fax : 054-822-7799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아00170 / 등록일 2011년 2월 9일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승일
Copyrightⓒ경안일보.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