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날짜 : 2021-01-15 오후 06:14:12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검색
속보
뉴스 > 스포츠

女프로농구 삼성생명, BNK 꺾고 연패 탈출

배혜윤·김한별 50점 합작
BNK와 함께 공동 4위 도약

홈페이지 관리자 기자 / fdasf입력 : 2020년 11월 24일
↑↑ 여자프로농구 삼성생명 배혜윤이 돌파를 시도하고 있다. (사진=WKBL 제공)
여자프로농구 용인 삼성생명이 부산 BNK를 꺾고 연패에서 탈출했다.
삼성생명은 23일 BNK 센터에서 열린 KB국민은행 Liiv M 2020~2021 여자프로농구 BNK와의 경기에서 82-73으로 승리했다.
이로써 2연패에서 탈출한 삼성생명은 3승(4패)을 기록하며 BNK와 함께 공동 4위로 올라섰다. 3위 우리은행(3승3패)과는 반 경기 차이다.
삼성생명에선 배혜윤(28)과 김한별(22점)이 50점을 합작하며 팀 승리에 앞장섰다.
또 김한별은 16리바운드를 추가하며 골 밑을 장악했고, 박하나도 17점으로 힘을 보탰다.
연패 탈출이 절실했던 삼성생명의 출발은 불안했다. 1쿼터 3분여 동안 무득점에 묶이며 BNK에 끌려갔다.
뒤늦게 발동이 걸린 삼성생명은 배혜윤과 김한별의 골 밑 득점이 터지며 전반을 16-18로 마쳤다. 그리고 2쿼터 시작과 함께 배혜윤의 연속 득점으로 20-18 역전에 성공했다.
상승세를 탄 삼성생명은 박하나까지 득점에 가세하며 전반을 38-27로 마무리했다. 3쿼터엔 다시 BNK가 힘을 냈다. 진안이 골 밑에서 존재감을 발휘하면서 추격에 나섰고 3점 차까지 따라잡는데 성공했다.
승부는 4쿼터에 갈렸다. 팽팽한 흐름을 깬 건 윤예빈의 3점포였다. 승기를 잡은 삼성생명은 김한별, 박하나의 연속 득점으로 점수 차를 벌렸고, 마지막까지 집중력을 발휘하며 승리를 가져갔다.
BNK는 진안이 24점 16리바운드로 분전했으나, 막판 집중력 부족으로 승리를 놓쳤다. 뉴시스


홈페이지 관리자 기자 / fdasf입력 : 2020년 11월 24일
- Copyrights ⓒ경안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포토뉴스
오피니언
상호: 경안일보 / 사업자등록번호: 508-81-29913 / 주소: 경상북도 안동시 경동로 829
발행인·편집인 : 권영석 / mail: ga7799@naver.com / Tel: 054-823-9200 / Fax : 054-822-7799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아00170 / 등록일 2011년 2월 9일 / 청소년보호책임자 : 강선희
Copyrightⓒ경안일보.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