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날짜 : 2020-07-13 오후 10:42:08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검색
속보
뉴스 > 사회

엄태항 봉화군수, 우박피해 현장 긴급 점검

사과·고추 등 총 37여㏊ 피해… 복구 지원에 최선
김종오 기자 / 입력 : 2020년 05월 31일
[경안일보=김종오기자] 엄태항 봉화군수는 지난달 30일 휴일에도 불구하고 이른 새벽부터 전날 오후 늦게 내린 우박 피해 현장을 방문해 피해 상황을 점검하고 피해 농가를 위로했다.
이번 우박은 지난달 29일 오후 4시 30분부터 물야면 오전리, 압동리, 두문리 및 봉화군 해저리 일대를 지나며, 지름 0.5∼1㎝ 크기로 30분 가량 쏟아졌다.
이로 인해 이 지역의 주 작목인 사과밭 32여㏊와 고추 5㏊ 등 농작물 총 37여㏊가 피해를 입은 것으로 잠정 파악됐으며, 봉화군은 현재 정밀 피해 조사를 벌이고 있다.
이날 피해 현장을 둘러본 엄태항 군수는 “코로나19로 모두가 어려운 이때에 우박이 내려 마음이 아프다며, 피해 조사에 철저를 기하고 신속한 복구와 지원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김종오 기자 ga7799@gailbo.com


김종오 기자 / 입력 : 2020년 05월 31일
- Copyrights ⓒ경안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포토뉴스
오피니언
상호: 경안일보 / 사업자등록번호: 508-81-29913 / 주소: 경상북도 안동시 용상동 1436-5
발행인 : 강병주 / 편집인 : 반병목 / mail: ga7799@naver.com / Tel: 054-823-9200 / Fax : 054-822-7799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아00170 / 등록일 2011년 2월 9일 / 청소년보호책임자 : 강선희
Copyrightⓒ경안일보.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