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날짜 : 2020-07-13 오후 10:42:08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검색
속보
뉴스 > 사회

‘한·아세안 특별정상회의’ 행사 참가자, 경주 방문


최병화 기자 / 입력 : 2019년 10월 16일
[경안일보=최병화기자] D-40일을 앞둔 ‘2019 한·아세안 특별정상회의’ 성공 개최와 새로운 30년에 대한 양국민의 염원을 위해 정부가 아세안 대표 참가자 200명을 대상으로 마련한 부대행사 참가자들이 16일 ‘한-아세안 열차’를 타고 천년고도 경주를 방문했다.
외교부가 주최하고 한-아세안센터가 주관하는 특별정상회의 부대행사로서, 한국과 아세안 국민들이 지난 30년의 한-아세안 관계를 축하하고 함께하는 새로운 30년의 번영과 평화의 메시지를 전달하기 위해 마련됐다.
경주는 한국의 대표적인 역사문화관광 도시로 열차의 첫 번째 정착지로 선정됐으며, 열차 참가자들은 세계문화유산인 불국사를 방문해 한국 문화의 정수인 신라 문화를 체험했다.
주낙영 경주시장은 전통의상을 착용한 경주 거주 아세안 국민들과 함께 ‘한·아세안 열차’ 참가자들을 불국사에서 직접 맞이했으며, 불국사에 울려 퍼진 신라고취대의 연주 행렬로 환영분위기를 고조시켰다.
주 시장은 환영사에서 “오는 11월에 부산에서 개최되는 ‘2019 한·아세안 특별정상회의’의 성공 개최를 기원하며, 경주 방문을 계기로 오랜 역사를 지닌 유적지와 아름다운 자연유산을 보유한 한국과 아세안이 앞으로 문화유산 세계화를 위해 함께 노력했으면 한다”고 전했다.
열차 참가자들은 부산, 순천, 광주 등 한국의 주요 도시를 방문한 후, 18일 서울에서 ‘사람 중심의 평화·번영이 깃드는 한-아세안 공동체’를 향한 염원을 담은 대장정을 마무리할 예정이다.
최병화 기자 ga7799@gailbo.com


최병화 기자 / 입력 : 2019년 10월 16일
- Copyrights ⓒ경안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포토뉴스
오피니언
상호: 경안일보 / 사업자등록번호: 508-81-29913 / 주소: 경상북도 안동시 용상동 1436-5
발행인 : 강병주 / 편집인 : 반병목 / mail: ga7799@naver.com / Tel: 054-823-9200 / Fax : 054-822-7799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아00170 / 등록일 2011년 2월 9일 / 청소년보호책임자 : 강선희
Copyrightⓒ경안일보.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