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날짜 : 2019-12-11 오후 09:25:14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검색
속보
뉴스 > 정치

한국당 인재영입 작업 시작…박찬호·이국종 포함되나

역량·가능성 엿보이는 인물로 170명 추려
경안일보 기자 / 입력 : 2019년 06월 21일
↑↑ 사진=뉴시스
[경안일보=온라인 뉴스팀] 본격적으로 인재 영입에 나선 자유한국당의 희망 명단에 박찬호 한국야구위원회(KBO) 국제홍보위원과 이재웅 쏘카 대표, 이국종 아주대병원 교수 등이 포함된 것으로 알려졌다.
한국당은 최근 출범한 인재영입위원회에서 각계각층의 데이터베이스를 기반으로 1차 영입 대상으로 170여 명을 추려냈다. 해당 명단에는 범보수 진영을 보강하는 차원에서 역량과 가능성이 엿보이는 체육인과 정치 관계자 등이 포함된 것으로 전해졌다.
하지만 한국당 관계자들은 아직 명단에 포함된 이들의 구체적인 실명을 공개하기는 이르다며 난색을 표했다.
한 한국당 관계자는 "아직 추천 대상에 불과할 뿐더러 연락조차 해보지 않은 사람들이 태반인 것으로 알고 있다"며 "장기적으로 그들의 선택에 영향을 미칠 수 있기 때문에 이름을 말할 단계가 아니다"라고 말을 아꼈다.
또 다른 관계자는 "이야기가 나온 사람들은 일부일 뿐이고 더 방대한 후보군이 형성돼 있는 것으로 알고 있다"며 "하지만 어느 정도 이야기가 진행된 후에 말이 나오는 게 맞다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뉴시스


경안일보 기자 / 입력 : 2019년 06월 21일
- Copyrights ⓒ경안일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Tags : 한국당 인재영입 작업 박찬호 이국종 경안일보
 
포토뉴스
상호: 경안일보 / 사업자등록번호: 508-81-29913 / 주소: 경상북도 안동시 용상동 1436-5
발행인 : 강병주 / 편집인 : 반병목 / mail: ga7799@naver.com / Tel: 054-823-9200 / Fax : 054-822-7799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아00170 / 등록일 2011년 2월 9일 / 청소년보호책임자 : 강선희
Copyrightⓒ경안일보.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함